[운동]/야구2013.06.16 09:03
 

 

 

2사 만루에 동점상황이면 매우 중요한 승부처라고 볼 수 있는데.. 이건 월권을 넘어서 조작이나 마찬가지이다. 불법 게임 도박의 개입이 아니면 이런 판정이 나올 수 없다. 물론 그 전 경기에서 넥센 김병헌의 빈볼 시위에 보복성 조치일 수도 있지만, 심판이 많은 팬들이 숨죽이고 지켜보는 상황에서 정말 미친짓을 한 것이다.

- Jamesku -

 

한국야구위원회(KBO) 산하 심판위원회는 오심 판정으로 논란을 일으키고 있는 박근영 심판위원을 16일 2군 퓨처스리그로 내려보냈다.KBO 한 관계자에 따르면 15일 잠실구장 LG 트윈스와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 중 5회말 2사 만루에서 2루 포스아웃 상황을 세이프로 판정한 박근영 심판을 16일 2군으로 내려보내는 자체 징계를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조치는 오심에 대한 심판위원회 자체 징계이다. 심판위원회는 이전에도 판정 논란을 일으키는 심판에 대해 2군행 조치 등으로 자체 징계를 내리곤 했다. 박근영 심판에 대해선 KBO 홈페이지 게시판이 비난 일색으로 도배되는 등 반향이 커서 신속하게 2군행 조치가 내려진 것으로 보인다. 이번 2군행은 심판위원회 자체 징계로 KBO 차원에서 징계여부는 추후 논의될 전망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제임스구 jamesku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