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정치2012.05.24 16:18

 

 

 

통합진보당은 국민앞에서 이번기회에 정체성을 밝히고, 의혹을 풀어야한다.

- jamesku -

 

[동영상]


[관련 기사 내용]

시민논객 ‘돌직구녀’ 홍지영씨가 온라인을 후끈 달구고 있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MBC ‘100분토론’의 ‘통합진보당 어디로Ⅱ’ 편에서는 부정 선거로 인한 당 내에 두 개의 비상대책위원회가 존재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진 통합진보당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100분토론’방송 말미에 접어들자 마이크가 시민논객에게 넘어오자 일명 ‘돌직구녀’가 등장해 이상규 당선자에게 거침없는 발언을 날려 눈길을 끌었다.


‘돌직구녀’ 홍지영씨는 이상규 당선자에게 “종북주의에 대해 많은 의문을 갖고 있다”라며 “통합진보당 사태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종북주의와 관련 있다고 생각한다”며 “북한 인권이나 북핵, 3대 세습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질문했다.


이상규 당선자는 “종북이라는 말 자체가 유감이다”라며 “여전히 남아있는 사상 검증은 양심의 자유를 옥죄는 것이기 때문에 이런 형태의 질문과 프레임이 상당한 문제가 있다”고 즉답을 피했다.


이어 “북한을 가본 느낌은 회색빛이었는데 이런 광경이 충격적이었다. 북한 그대로를 보는 것이 필요하다. 북에 대해 동포애적인 관점으로 협력해야 한다”는 식으로 말을 돌리려 했다.

이에 ‘돌직구녀’는 “말을 돌리시고 계신 것 같으니 질문에 명확한 입장을 밝히시라. 유권자로 당연한 권리라고 생각하고 전 국민이 궁금한 사안이니 답변을 부탁한다”라며 따끔한 일침을 가했으나 이 당선자는 끝까지 본인의 견해를 밝히지 않았다.

출처
http://www.kyongbuk.co.kr/main/news/news_content.php?id=584107&news_area=104&news_divide=10401&news_local=&effect=4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제임스구 jamesk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