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2012.04.24 11:44

 

 

참신한 아이디어이기는 한데.. 봉투까지 따로 마련해야 되므로
선거비용은 더 올라갈 것 같다.

- jamesku -

 

 

프랑스 대통령 선거에서 사용된 투명한 투표함이 국내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었다. 
지난 22일(현지시간) 시행된 프랑스 대통령 1차 선거에서 사회당 프랑수아 올랑드와 집권당 대중운동연합(UMP) 니콜라 사르코지 현 대통령이 각각 1, 2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두 후보는 내달 6일 투표에서 맞붙게 된다.
이날 프랑스는 공정한 선거를 위해 투명한 플라스틱 재질로 만든 투표함을 사용했다. 이 때문에 유권자들은 투표하면서 표가 얼마큼 쌓이는지 확인할 수 있게 된다.
프랑스 투명 투표함, 프랑스에서 대통령 1차 선거로 투명 투표함을 사용해 국내 누리꾼의 시선을 끌었다.
부정선거의 위험을 방지하는 프랑스의 ‘투명 투표함’ 사진은 온라인상에서 급속도로 확산돼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이 되고 있다.
이에 본 누리꾼들은 “우리나라 종이 박스 투표함과 비교 된다.” “투표함이 공개돼 부정선거의 위험은 없겠다.”
“이번 총선에서 벌어진 ‘미봉인 투표함 사건’ 같은 불미스러운 일은 없을 것” 등 프랑스 투명 투표함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출처
http://interview365.mk.co.kr/news/21335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제임스구 jamesk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