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2012.11.22 19:12

 

 

일반인들보다 연예인들은 동료의 경조사 비용이 참 부담스럽기도 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 jamesku -



개그맨 김대희가 후배 개그맨 커플 윤형빈과 정경미의 결혼식에 축의금 100만 원을 낼 것이라는 공약을 내걸었다.

김대희는 21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서 셋째 돌잔치 모습을 공개하며 후배 개그맨 커플인 윤형빈 정경미가 결혼에 골인한 경우 축의금 100만 원을 내겠다고 약속했다. 이번 발언은 최근 정경미가 자신이 출연 중인 KBS 2TV '개그콘서트'의 코너 '희극 여배우들'에서 한 발언에 대한 답변이다.

정경미는 '개그콘서트' 방송을 통해 "김대희 선배가 결혼할 때 윤형빈 씨와 나는 각각 10만 원씩 축의금을 냈다. 첫째 돌잔치에도 둘째 돌잔치에도 나와 윤형빈 씨는 각각 10만 원씩 축의금을 냈다. 그런데 김대희 선배는 후배 결혼식은 무조건 5만 원을 낸다고 한다. 60만 원이 갔는데 5만 원이 온다고 한다"며 김대희를 고소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김대희는 "만약 윤형빈 정경미가 결혼한다면 축의금을 양쪽에 50만 원씩 총 100만 원을 낼 생각이다. 내가 짠돌이란 소문이 있는데 그걸 그대로 믿는 사람이 있다. 짠돌이 아니다"며 후배 사랑을 표현했다. 특히 김대희는 "반드시 두 사람이 결혼해야만 100만 원을 낼 것"이라며 개그 본능을 숨기지 않았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제임스구 jamesku